취업생활정보 상세

장애인사업장 '푸르메여주팜' 2023년까지 60명 고용

2021-09-15 오전 9:11:51 조회수 108

(여주=연합뉴스) 최찬흥 기자 = 경기 여주시는 국내 1호 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인 '푸르메여주팜'의 발달장애인 청년 고용 인원을 2023년까지 60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.'


[여주시 제공. 재판매 및 DB 금지]

지난 5월 개장한 푸르메여주팜

[여주시 제공. 재판매 및 DB 금지]

컨소시엄형 장애인표준사업장은 민간이 주도한 기존 장애인표준사업장과 달리 지자체와 공공기관이 기업과 협력해 설립한다.

오학동 47 일원 1만2천883㎡에 스마트농장, 버섯재배사 등을 갖춘 푸르메여주팜은 여주시(2억원), 한국지역난방공사(3억원), 푸르메소셜팜(5억원)이 공동으로 출자했다.

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SK하이닉스가 농장 설립과 함께 판로를 지원한다.

지난 5월 개장한 푸르메여주팜에는 현재 장애인복지법과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 정한 등록장애인 또는 상이 등급에 해당하는 만 18∼34세 청년 36명이 일하고 있다.

시 관계자는 "푸르메여주팜은 발달장애인 청년들에게 최저임금 이상의 급여와 안정적 고용을 보장하고 있다"면서 "2023년까지 최대 60명의 발달장애 청년을 고용해 장애인 탈시설의 성공적 모델로 자리 잡도록 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chan@yna.co.kr

목록보기
이전 최상단 바로가기

공유하기

http://m.findjob.co.kr/JobGuide/JobNewsDetail/?IDX=957&KeyWord=&Gcode=12&Sort=0&Page=1&Position= 취소
// 영역 클립보드 복사 // 20190716 추가

일자리 문자 전송

  • 무료로 1일 10건까지 전송할 수 있습니다.
  •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.
전송 레이어 닫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