서울시50플러스재단, 중장년 직무훈련·공유사무실 지원

2024-04-03 오전 10:02:42 조회수 724


최윤선 기자 = 서울시50플러스재단은 새 직업을 찾거나 창업을 꿈꾸는 40·50대 중장년 세대를 위해 직무훈련과 공유사무실을 지원한다고 3일 밝혔다.


이번이 3차인 직무훈련 모집에서는 ▲ 서울런 시니어멘토단 ▲ 데이터 라벨링 프로젝트 매니저 ▲ 방위산업체 맞춤 전문인력 ▲ 이모티콘 창작 교육 강사 ▲ 어린이·청소년 경제금융교육 강사 분야에서 총 175명의 참여자를 모집한다.


취업을 희망하는 서울시 중장년(40∼64세)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. 신청은 이날부터 50플러스 포털(https://www.50plus.or.kr/)에서 하면 된다.


이밖에 재단은 사무공간이 필요한 중장년 창업 기업을 대상으로 50플러스캠퍼스 내 공유 사무실 입주기업을 모집한다.


지난달 1차 모집에 이어 이번 2차 모집에서는 서울 내 3개 캠퍼스에서 개방형 사무실 공간 18석과 서울시50플러스 북부캠퍼스에 새로 문을 연 독립형 사무공간 10곳에 입주할 기업을 찾는다.


만 40∼64세 서울시 거주자 또는 사업자 등록지가 서울시인 예비·초기 창업자라면 누구나 입주할 수 있다.


입주 자격 등 자세한 정보는 50플러스 포털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
황윤주 서울시50플러스재단 사업운영본부장은 "도약을 준비하는 중장년 세대라면 망설이지 말고 4050직무훈련과 공유사무실 모집에 도전하길 바란다"고 말했다.


ysc@yna.co.kr

목록보기
이전 최상단 바로가기

공유하기

http://m.findjob.co.kr/JobGuide/JobNewsDetail/?IDX=3404&KeyWord=&Gcode=12&Sort=0&Page=1&Position= 취소
// 영역 클립보드 복사 // 20190716 추가

일자리 문자 전송

  • 무료로 1일 10건까지 전송할 수 있습니다.
  •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.
전송 레이어 닫기